권창훈-조규성 “흥민이 형 활로 뚫는 특명”

‘손흥민(30·토트넘)도 살리고 우리의 호흡도 살리고.’ 프로축구 김천 상무의 군대 선후임이 소속팀을 넘어 한국 축구대표팀에서도 치명적인 공격 옵션 조합이 될까? 김천의 공격을…
기사 더보기


먹튀검증커뮤니티 모음


인기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