피해가는 게 상책…지난시즌 타격왕서 한층 더 진화한 키움 이정후

지난 시즌 프로야구 타격왕에 오른 키움 이정후(24)는 요즘도 한층 진화한 모습으로 리그를 호령하고 있다.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LG와의 안방경기에서도 이정후…
기사 더보기


먹튀검증커뮤니티 모음


인기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