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허슬 두’ 체질 안권수, 이젠 톱타자 체질

요즘 프로야구 두산 팬을 가장 설레게 만드는 낱말은 ‘콘치로’다. 이 신조어는 일본 이름이 야스다 콘스(安田權守)인 재일교포 3세 외야수 안권수(29·사진)가 일본 야구 전설 스…
기사 더보기


먹튀검증커뮤니티 모음


인기 기사 글